'다이버'에 해당되는 글 7건

허니몬의 취미생활/스쿠버다이버!

Sony | G8341 | Pattern | 1/50sec | F/2.0 | 0.00 EV | 4.4mm | ISO-400 | Off Compulsory | 2018:03:16 10:55:26

Sony | G8341 | Pattern | 1/50sec | F/2.0 | 0.00 EV | 4.4mm | ISO-500 | Off Compulsory | 2018:03:16 10:55:57

Sony | G8341 | Pattern | 1/50sec | F/2.0 | 0.00 EV | 4.4mm | ISO-640 | Off Compulsory | 2018:03:16 10:56:33

Sony | G8341 | Pattern | 1/50sec | F/2.0 | 0.00 EV | 4.4mm | ISO-160 | Off Compulsory | 2018:03:16 10:57:07

Sony | G8341 | Pattern | 1/32sec | F/2.0 | 0.00 EV | 4.4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8:03:16 10:59:24

Sony | G8341 | Pattern | 1/50sec | F/2.0 | 0.00 EV | 4.4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8:03:16 10:59:31

Sony | G8341 | Pattern | 1/50sec | F/2.0 | 0.00 EV | 4.4mm | ISO-500 | Off Compulsory | 2018:03:16 10:59:37

Sony | G8341 | Pattern | 1/32sec | F/2.0 | 0.00 EV | 4.4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8:03:16 11:00:56

리퀴비전(Liquivision) X1 AS지원이 중단된 시점에서 종종 다이브를 해도 잠기는 상황이라 백업용 다이빙 컴퓨터 deepblu의 Cosmiq+ 을 주문(주문은 내가하고 하나를 선물받았다♥)했다.

가성비 갑이라는 컴퓨터.
수중에서 시야도 쨍하다!




0 0
허니몬의 취미생활/스쿠버다이버!

Sony | G8341 | Pattern | 1/50sec | F/2.0 | 0.00 EV | 4.4mm | ISO-400 | Off Compulsory | 2018:03:17 11:18:37

Sony | G8341 | Pattern | 1/50sec | F/2.0 | 0.00 EV | 4.4mm | ISO-400 | Off Compulsory | 2018:03:17 11:18:49

Sony | G8341 | Pattern | 1/50sec | F/2.0 | 0.00 EV | 4.4mm | ISO-400 | Off Compulsory | 2018:03:17 11:18:44

올림픽 수영장 다이빙 풀 이용료가 제법 올랐다. @_@;

주말기준
입장료: 15,000원
탱크 이용료: 15,000원


0 0
허니몬의 취미생활/스쿠버다이버!

K26 사이트: http://k-26.com/

스포엑스 2018에서 개장했다는 사실을 알고 올림픽 수영장을 대신해서 방문해봤다. 시설은 새로 지은지 얼마되지 않아서 깔끔하다.

Sony | G8341 | Pattern | 1/1600sec | F/2.0 | 0.00 EV | 4.4mm | ISO-40 | Off Compulsory | 2018:03:07 14:31:21


Sony | G8341 | Pattern | 1/50sec | F/2.0 | 0.00 EV | 4.4mm | ISO-40 | Off Compulsory | 2018:03:07 14:35:50

Sony | G8341 | Pattern | 1/50sec | F/2.0 | 0.00 EV | 4.4mm | ISO-50 | Off Compulsory | 2018:03:07 14:36:02

도착했을 때는 프리다이버 1팀과 스쿠버다이빙 2팀이 이용하고 있었다. 시설은 새로 지은지 얼마되지 않아서 깔끔했다. 수온은 올림픽 수영장보다 높아서 따스했다.

풀은 다층 구조로 되어 있어서 3단계로 수심이 나뉜다.

Sony | G8341 | Pattern | 1/100sec | F/2.0 | 0.00 EV | 4.4mm | ISO-64 | Off Compulsory | 2018:03:07 14:38:59

Sony | G8341 | Pattern | 1/100sec | F/2.0 | 0.00 EV | 4.4mm | ISO-64 | Off Compulsory | 2018:03:07 14:39:04

AED 제세동기와 산소킷을 비치해두고 있다. 그리고 다이빙 장비들도 이제 막 포장을 뜯은 새제품들이라 깨끗하다.

Sony | G8341 | Pattern | 1/100sec | F/2.0 | 0.00 EV | 4.4mm | ISO-64 | Off Compulsory | 2018:03:07 14:39:09

Sony | G8341 | Pattern | 1/50sec | F/2.0 | 0.00 EV | 4.4mm | ISO-40 | Off Compulsory | 2018:03:07 14:40:11


Sony | G8341 | Pattern | 1/50sec | F/2.0 | 0.00 EV | 4.4mm | ISO-64 | Off Compulsory | 2018:03:07 14:41:08

샤워장이나 탈의실은 깔끔하다. 탈의실은 바닥에 온돌을 깔아서 따뜻하게 해놓아 물기가 떨어져도 금방 마른다.

Sony | G8341 | Pattern | 1/50sec | F/2.0 | 0.00 EV | 4.4mm | ISO-80 | Off Compulsory | 2018:03:07 14:41:13

주말은 춘천고속도로 교통체증의 지옥을 경험할 가능성이 높고 가격이 높은 편(5만원+vat)이라 쉽게 엄두가 나지 않을 듯 하다. 그나마 평일에는 느긋하게 다이빙을 준비할 수 있어서 괜찮은 곳이 되겠다.

주인장의 입장에서 생각하면, 어떻게 해도 적자가 날 것 같다.

찾아오는 길이 그렇게 수월하지는 않아서 접근성이 그렇게 좋지는 않다. 이 곳이 더 알려져서 사람들이 많이 찾는다면 달라지겠지만, 경기도 동부지역 사람들은 평일에 이용을 고려해봄직하다.

Sony | G8341 | Pattern | 1/100sec | F/2.0 | 0.00 EV | 4.4mm | ISO-50 | Off Compulsory | 2018:03:07 17:31:44


 정리


  • 아직 이용객이 많지 않아서 한산한 시설이 여유로워 좋다.
  • 찾아가는 길이 쉽지 않다.
    • 아래 지도 12번 '고재길 방면'에 이정표가 하나 있음 좋겠다.
  • 시설은 새로 지은지 얼마되지 않아 깔끔하다.
  • 스쿠버다이빙 장비 렌트가 무료!
  • 입장료에 1탱크 이용료 포함. 추가 탱크이용시 1만원 추가!
  • 시설 이용동선이 조금 애매하다.
    • 이동 동선 안내가 필요하지 싶다.
    • 스쿠버다이버는 엘리베이터로 3층에 올라가서 장비를 내려놓고 반대편에 있는 계단을 통해서 탈의실로 이동하는 안내선이 있으면 좋겠다.
  • 주말 이용료가 비싸다.
    • 오픈워터 제한수역 교육을 위해 방문한다면 평일날 하는 것이 좋을 듯 하다.
  • 스쿠버다이버와 프리다이버가 공존하는 순간 파국이 될 수도 있겠다.
    • 26미터 홀이 그렇게 넓은 편이 아니라 스쿠버다이버가 트림자세를 하고 두 명이 들어가 있고, 그 홀로 프리 다이버가 다이브를 한다면?



0 0
허니몬의 취미생활/스쿠버다이버!

남애스쿠버에서 스탭으로 일하면서,

나도 조종면허 따볼까?

라는 생각에서 시작해서 필기시험을 보고,

청평에 위치한 경기조종면허시험장을 방문하여!


1일 4번의 연수를 받고 나서

실기셤을 본 결과 무사히 합격하였다.

이제 5마력 이상의 수상동력기구를 조종할 수 있는 자격을 가질 수 있다.

3시간의 수상안전교육을 받고나서,

면허증이 발급된다면 말이지.

0 0
허니몬의 취미생활/스쿠버다이버!

5월 말에 다니던 회사를 그만두고, 스쿠버다이빙 PADI 다이브마스터 과정을 마치고 강사가 되겠다면서 양양에 있는 스쿠버리조트에 내려온지 어느덧 한달이라는 시간이 흘렀다. 드문드문 할 때에 비하면 나름 다이빙 자세나 경험이 일취월장하고 있지만 여전히 배워야할 것도 많고 미숙한 것이 참 많다. 바다와 어울어져 지내면서 많은 것들을 경험하고 있다.


그리고 부쩍 드는 생각은,

굳이 강사까지 되어야할까?

주변 다이버들은,

이왕 시작한 것 강사까지 가는 것이 좋다.

라고 이야기 한다.

처음에는 '뭐, 다이브 강사가 되어보지.' 라는 생각으로 8월말까지 지내기로 했지만, 리조트에서 강사들의 모습을 보면서 굳이 저 많고 많은 강사 중에 내가 끼어들 필요가 있을까라는 생각을 하게 된다. 나는 누군가를 가르칠 생각이 없는데...

물론, 내가 강사가 되면, 투어가 되었을 때 '강사'라는 직함을 이용해서 시설이용비를 절감할 수 있다는 혜택이 있지만 그것이 과연 내가 바라는 것일까?

나는 안전하고 편안하고 즐거운 다이빙을 할 수 있으면 되는데...

이런 이야기를 페북에 올렸더니 '관심 다이버'로 등극하고 '강사가 될 때까지 지켜보겠다'는 주변의 압력이 생겼다. ㅡ0-);;

4 0
1 2
블로그 이미지

Email : ihoneymon@gmail.com 안녕하세요, 꿀괴물 입니다. ^^ 멋진 비행을 준비 하는 블로그 입니다. 만능형 인간이 되어 많은 이들에게 인정받고, 즐겁고 행복하게 살기를 간절히 원합니다!! 달콤살벌한 꿀괴물의 좌충우돌 파란만장한 여정을 지켜봐주세요!! ^^

허니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