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비'에 해당되는 글 4건

허니몬의 취미생활/클라이머
스포츠 클라이밍의 세계에서도 통한다.
스쿠버다이빙 장비보다는 저렴한(?) 편이다.

다음은 신발, 퀵도르, 자일이 나를 기다리고 있다.

응?

Sony | D5833 | Pattern | 1/32sec | F/2.0 | 0.00 EV | 4.6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5:10:26 21:04:31


저작자 표시
신고
0 0
허니몬의 취미생활/스쿠버다이버!

트윈제트핀에서 제트핀으로 변경!



http://www.scubapro.co.kr/shop/shop/item.php?it_id=1393303372

이제 트림연습 궈궈~~

저작자 표시
신고
0 0
허니몬의 취미생활/로드레이서!

'자전거로 출퇴근하기 위해 필요한 것'들이 무엇인지에 대해서 이야기를 해보겠다.

우리나라 사람들이 무엇인가를 시작할 떄 걸리는 병이 있다.

이른바, '장비병'

시작할 때 부터 좋은 장비를 모두 갖추고 시작해야지 될것만 같은 병에 걸려서, 이런저런 자금의 무리를 감수하고 고급 장비로 시작해야 하는 병. 종종 한강을 달리다보면 자신의 고급 장비를 자랑하기 바쁜 분들을 볼 수가 있다. 그분들은 자전거를 썩 잘타지 못한다. 수백만원의 고가 자전거에, 수십만원이 넘는 복장 풀셋을 갖추고 있지만, 그런 복장을 하고 한강을 달리는 분들을 만난 적은 별로 없다.

자전거를 타는데 필요한 건 뭘까?

1. 자전거

자전거가 없으면 자전거를 탈수 없으니, 당연한 거 아닌가? ㅡ0-)b

자전거를 안전하게 타는데 필요한 건 뭘까?

2. 헬멧, 장갑. 종종 넘어지거나 균형을 제대로 못잡는 사람의 경우에는 무릎, 팔꿈치 보호대

3. 흐린 날이나 밤에 자신의 위치를 알릴 수 있는 전조등, 후미등

정도만 갖추면 안전하고 즐거운 라이딩이 될 수가 있다. 개인적으로는 보호장구보다 전조등, 후미등이 더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보통 자전거 출퇴근은 일반도로를 사용하는 경우가 많은데 자동차 운전자들에게 '자신(라이더)'의 위치를 알리는 중요한 도구이기 때문이다.
  자전거 출퇴근 길에 내 옆을 빠르게 스쳐가며 빵빵거리는 택시에 짜증이 나는 사람으로서, 나중에 싸움이 나더라도 강력하게 항의할 수 있는 수단이 될 수도 있기 때문이다.

자전거로 출퇴근하기 위해 필요한 건 뭘까?

4. 가방

5. 갈아입을 옷(탈 때 입을 옷, 트레이닝복이어도 상관없다)

이 있으면 된다. 출근거리가 멀다면(나처럼 왕복 40킬로미터 정도?)

6. 물병

7. 수리도구(도로를 달리다보면 나도 모르고 펑크가 나는 경우가 생긴다. 나는 4개월 동안 3번 경험)

이 추가되겠다. 세번의 펑크는 다행히 집근처에서 발생해서 자전거샵에서 수리를 했지만, 한번은 출근길 도중에 발생을 했다. 다행히 튜브 교체도구도 가지고 다니는 덕분에 손쉽게 튜브를 교체했다(구멍난 곳을 때우는 도구도 가지고 있지만, 그 자리에서 구멍을 떼우고 바로 사용하는 것은 생각보다 좋지 않다. 예비튜브를 가지고 다니다가 갈아끼우는 것이 빠르고 편하다.). 수리도구를 넣어가지고 다닐 안장가방도 필요할 수 있겠다. 


어떤 일을 시작할 때, 자신이 무리하지 않고 갖출 수 있는 선에서 준비를 하는 것이 좋다.

자전거를 다시 시작한 건, 작년에 하이브리드 자전거를 타다가 속도를 좀 내보려는 생각에 로드바이크를 고려했다.

로드바이크(Giant TCR1)를 사고 좀 타다가 2달쯤 후에 저지를 샀고, 이제서야 라이딩 팬츠와 클릿페달, 슈즈를 사려고 한다.


자전거 출근에 필요한 것들을 정리해보면 이렇다.

1. 자전거

2. 보호장구

3. 전조등, 후미등

4. 가방

5. 갈아입을 옷(탈 때 입을 옷?)

6. 물병

7. 수리도구

8. 안장가방

위의 것들은 자전거 출근을 안전하게 즐기려면 필요한 기본적인 것들이라고 생각한다.

그 이후에 자신에게 맞춰서 조금 더 추가하면 되겠다. 




시작할 때 장비를 모두 갖추려고 하지 마라.

그런 부담감을 가지고 시작하는 취미생활은 오래가기 어렵다.

자신의 상황에 맞춰 하나씩 하나씩 장만하면서 즐겨도 충분하다.


저작자 표시
신고
0 0
허니몬에 관한 보고서/허니몬의 취미생활
  무료로 관람할 수 있는 기회가 생겨, SPOEX 2009(서울국제스포츠레저산업전)에 다녀왔습니다. 현재 백수(?)생활을 영위(!?)하고 있는 저지만, 나름의 레저 활동은 꾸준하게 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그 중 하나가 스쿠바 다이빙이죠. 얼마전에 태국 시밀란에 다녀온 이야기도 올렸었지요. ^^; 백수(혹은 취업 준비생)로서는 참으로 여유로운 생활이죠?

  다양한 스쿠바 다이빙과 관련된 장비들이 나와있습니다. 주로 BCD(부력조절기구)와 호흡기 등등을 볼 수 있습니다. ^^; 가격대는 100만원 이상!! 현재 궁핍한 생활 속에서는 결코 살 수 없는 것들이죠. 아마 내후년 정도가 되어야 구매할 수 있을 거라고 생각을 합니다(결국은 사겠다는 말이군요). 조금 비싼 활동이기는 하지만, 스쿠바 다이빙은 나름 매력이 있습니다. 그 매력에 빠져서 친구와 함께 했지만, 저는 여전히 스쿠바 다이빙을 하고 있는 것이죠. 깊은 수심에서 올려다본 수면에 부서지는 햇살의 그 모습이란!! 캬아!! 그 모습을 사진으로 찍어서 여러분들에게도 보여드리고 싶은데 그러지를 못하니 아쉽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NIKON CORPORATION | NIKON D80 | Not defined | Pattern | 1/8sec | F/3.5 | 0.00 EV | 18.0mm | ISO-400 | Off Compulsory | 2009:02:28 13:26:29

전시장 한켠에 걸려있는 스쿠바 다이빙 장비들


다음은, 대학생 동안 제가 가지고 싶었던 녀석인데, 이제 이름을 알게 되었네요. 휠러(Wheeler).
가격은 상당히 저렴한(!?) 1,890,000원!!(저렴하기는 개뿔.... ㅡ,.-);;; ).
춘천에서는 흔하지 않은 놀이기구 였지만, 서울에 오면 이녀석을 타고 다니는 사람들을 간간히 볼 수가 있었습니다. 지금도 이걸 즐기는 사람들을 볼 수 있기도 하고요. 속도는 시속 70km/h 까지 나온다고 하더군요. 이녀석을 타고 한적한 도로를 신나게 달리는 모습을 상상만 해도 기분이 뻥 뚫리는 것 같네요. 아직도 이녀석을 가지고 싶은데... ㅠㅅ-) 어쩌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NIKON CORPORATION | NIKON D80 | Not defined | Pattern | 1/13sec | F/3.5 | 0.00 EV | 18.0mm | ISO-400 | Off Compulsory | 2009:02:28 14:04:03

Wheeler, 보호장비 착용 필수!!


다음은 호버 크래프트라고 알려져 있는 녀석. 수륙양육으로 달릴 수 있는 신기한 운송체로서 보시는 것처럼 몸체 하단에 있는 검은천으로 덥혀 있는 부분과 지면 사이에 강력한 공기를 내뿜어서 몸체를 띄우고 뒤에 있는 거대한 프로펠러를 통해 바람을 일으켜 앞으로 나가는 이동방식을 채택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물 위에서나 지면 위에서나 이동이 가능한 것이죠. 일반적인 수륙양육 장갑차보다는 이동속도가 빠르기 때문에, 해안 강습기로서 사용되기도 하지요. 이걸 타고서 북한강을 쭈욱 달려주는 상상을 해봅니다. ㅎㅎ
사용자 삽입 이미지NIKON CORPORATION | NIKON D80 | Not defined | Pattern | 1/30sec | F/3.5 | 0.00 EV | 18.0mm | ISO-320 | Off Compulsory | 2009:02:28 13:58:09

수륙양육 운행가능 호버크래프트



  경기가 많이 침체된 때문일까요? 전시장의 부스는 많이 비어있는 상태였고 참관하시는 분들도 그렇게 많지는 않았습니다. ^^; 함께 참관하신 분께서는 몇년간 경기가 침체될 것이라는 조금은 어두운 예측을 해주시기도 했습니다. 이는 아마도 세계적인 침체와 더불어서 국내의 경기침체 등의 다양한 요인 때문에 그런 것으로 추측이 됩니다.
  하지만, 먹고 살기 답답하다 하더라도, 생활하면서 생기는 삶의 답답함들을 해소할 수 있는 방법으로는 레저스포츠 만한 것이 없을 겁니다. 사람도 동물인지라, 본능적으로 움직이고, 움직이는 것에서 즐거움을 얻기 때문에 끊임없이 무엇인가 즐거운 것을 찾아 헤매는 것을 멈출 수가 없습니다. 레저생활에 대한 사람들의 씀씀이는 조금 줄어들지는 모르겠지만, 완전히 단절되는 상황은 나오지는 않을 겁니다. 그러기에는 우리들의 생활, 문화 수준이 너무 높아져 버렸으니까요. ^^;

  ^^ 감기 조심하세요!!
신고
0 0
1
블로그 이미지

Email : ihoneymon@gmail.com 안녕하세요, 꿀괴물 입니다. ^^ 멋진 비행을 준비 하는 블로그 입니다. 만능형 인간이 되어 많은 이들에게 인정받고, 즐겁고 행복하게 살기를 간절히 원합니다!! 달콤살벌한 꿀괴물의 좌충우돌 파란만장한 여정을 지켜봐주세요!! ^^

허니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