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니몬에 관한 보고서/허니몬의 드림성공노트
실용주의사고와학습
카테고리 컴퓨터/IT > 컴퓨터공학 > 소프트웨어공학
지은이 앤디 헌트 (위키북스, 2010년)
상세보기

Chap. 02. 마지막에 나온 다음 할일

앞으로 나아가기

이 책 내내 드라이퍼스 모델의 교훈을 활용할 것입니다. 전문성으로 가는 길에 오르기 위해서는 다음과 같은 것을 해야 합니다.
  • 더 많은 직관을 함양한다.

  • 맥락과 상황적 패턴 관찰의 중요성이 점점 커진다는 것을 깨닫는다.

  • 자신의 경험을 더 잘 활용한다.

이런 목표를 어떻게 달성할 수 있을까!?


다음 할 일

[[ 드라이퍼스 모델 ]]

↑ 전문가

↑ 숙련자

↑ 중급자

↑ 고급 입문자

↑ 초보자

자신을 평가해보세요. 여러분은 업무의 가장 중요한 기술에서 드라이퍼스 모델(http://blog.lastmind.net/archives/593)의 어디쯤 와 있나요? 여러분의 현재 기술 수준에 영향을 줄 수 있는 방법들을 나열해보세요.

  • 초보자에서 고급 입문자의 단계로 진입을 하려고 하는 단계에 서있다고 스스로 판단하고 있다. 아직은 어떤 일을 해내기 위한 능력에 관심이 많다. 프로그램 언어에 대한 이해력, 알고리듬, 디자인패턴, 프레임워크에 대해서 이해하려고 노력하고 있는 상황에 있다. 하지만 아직 경험이 부족하기 때문에 자신의 행동이 좋은 결과를 가져올지 아닐지 잘 모른다.

  • 현재 기술 수준에 영향을 줄 수 있는 방법으로는 끊임없이 스터디에 참가하고, 다른 언어를 배우고, 세미나에 참가하여 사람들의 관심을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는 것이다. 현재 상황 속에서 “배우는 방법을 배워라.”는 말을 따라 ‘학습법’을 익혀서 몸에 베어들도록 만드는 것이다.

  • 너무 놀았더니 몸이 무엇인가를 하려고 하니 배척하고 있다. 어이쿠!!


여러분이 초심자인 기술들이 어떤 것인지, 고급 입문자인 기술은 어떤 것인지 등을 찾아보세요. 이런 평가를 할 때 이차적 무능력의 가능성을 염두에 두기 바랍니다.

  • 자바에 대한 이해 – 고급 입문자

  • 디자인패턴에 대한 이해 – 초보자

  • 스프링에 대한 이해 – 초보자

  • 프론트-엔드(HTML, JavaScript, CSS)에 대한 이해 – 초보자와 고급 입문자 사이, 굳이 따지자면 초보자

  • 업무처리에 대한 이해 – 초보자

  • 개발자로서의 역량 – 초보자

  • 다른 개발자와의 소통(Communication) 능력 – 초보자

  • 배우고자 하는 욕망 – 초보자

  • 하드웨어에 대한 지식 – 초보자

  • 소프트웨어에 대한 이해 – 초보자

= 전체적으로 봤을 때, 초보자를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 초보자에서 고급 입문자의 단계로 진입할 채비를 갖추고 열심히 해보자꾸나. 난 여전히 모르는 것이 많다. 새로운 경험들을 열심히 쌓아야 한다.


이런 각각의 기술에서 다음 단계로 가려면 무엇이 필요한지 생각해보세요. 그리고 그 예들을 이 책의 나머지를 읽는 내내 기억하시기 바랍니다.

  • 내가 모르는 것을 깨달아라.

  • 흉내내라

  • 흡수하라

  • 혁신하라

  • 처음에는 다른 사람(Fupfin, 아롱)을 흉내 내다가 조금씩 그 암묵지와 경험을 흡수해나가는 것이다. 그러다 보면 결국 흉내를 넘어서 혁신할 수 있는 수준이 될 수 있다. 무림계에 ‘진입’하여 이름을 높일 수 있을 것이다. 프로젝트에서 이미 있는 전문성을 활용하는 방법을 찾도록 하라.

  • 적당히 어려운, 도전적이지만 할 수 있는 수준의 작업을 찾아서 하자.


여러분이 프로젝트 팀에서 겪었던 문제로 돌아가 봅시다. 그 중에 팀이 드라이퍼스 모델을 알고 있었다면 피할 수 있었던 문제가 있나요? 여러분이라면 어떻게 다르게 만들 수 있었을까요?

  • 이전 프로젝트에서는 숙련자 이상의 사람들이 프로젝트에 존재하지 않았다. 개발에서 유지보수로 전환되면서 대부분의 숙련자, 전문가가 빠져나간 탓에 업무에 대해 익히기도 어려웠고, 성장하기도 어려웠다. 퇴근 이후 스터디에 참가했었지만, 게을러지기 시작했다.

    게을러지면서 스터디를 불참하게 된다. 스터디에서 진행되는 내용들을 이해하려는 노력을 게을리 한 탓이 가장 크지 않았을까 자책해본다.

  • 나라면 어떻게 다르게 만들 수 있을까?

    • 쉽지 않다. 초보자, 고급 입문자 들에게 좋은 본보기가 될 수 있도록 정진하는 모습을 보여줄 것이다. 그리고 사람들을 모아 스터디를 진행했을 것이다. 새로운 것을 익히는 즐거움을 느끼면서, 스스로 전문가가 되기 위해 노력한다. 지금도, 앞으로도 노력할 수밖에 없구나.


여러분의 팀 동료에 대해 생각해보세요. 그들은 이 여정의 어디쯤 있나요? 그런 사실이 여러분에게 어떤 도움이 될까요?

  • 한 분은 전문가의 반열에 들어서 있으시고,

  • 한 분은 중급자에서 숙련자의 단게로 들어서고 있을 것이고,

  • 다른 분들도 중급, 숙련자의 단계에 계실 것으로 판단된다.

  • 눈빛이 예사롭지 않다. +_+) 많은 것을 ‘빨대’로 쪽쪽 빨아서 나의 성장 밑거름으로 삼자. +_+)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