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을'에 해당되는 글 4건

허니몬에 관한 보고서/허니몬의 행성, 허니스(Honies)

동물은 자신만의 영역을 가진다. 생물학 쪽에서는 이것을 Niche(생물학적 지위라고 해석하기도하고, 다양한 분야에서 적용되어 다양한 의미 해석된다)라고 한다.

지구의 운명을 놓고 싸웠던, 적대적인 진영인 오토봇과 디셉티콘 군단의 결전처럼 적대적으로 다투기도 하고, 인간과 오토봇처럼 서로 협력하는 관계를 형성하기도 한다

imgs/qrsi.tsp/5866914/7948931/0/3/A/2007.jpg

  이 니치라는 녀석은 그 사람이 자신의 개인성을 지키기 위한 영역으로, 흔하게들 '선'이라는 이미지로 구체화된다. 사람은 저마다 자신만의 영역의 경게를 긋는 선을 가지고 있다. 이 선은 특별한 마법이 걸려 있어서, 그 사람이 허락하지 않으면 넘어가기가 쉽지 않다. 그리고 그 선이 그려진 영역의 넓이는 사람마다 제각각이고 그 모습도 제각각이다. 많은 사람들이 서로의 이 선의 영역에 막혀서 상대에게 다가가지 못해 답답해하고, 누군가는 자신만의 영역을 두드리는 낯선 사람들에게 두려움을 느끼기도 한다. 이런 사람과 사람사이의 관계, 그 관계가 형성되는 경계'선'의 영역은 수많은 사람들과 접하는 입체적인 모습을 하고 있다.

 

  최근, 나는 한 사람의 마음의 경계를 두드리고 있다. 경계를 두드리면서 상대방이 친 선을 넘어서기 위해 신중한 작업(!?)을 진행 중에 있다. 상대를 면밀히 살펴보고 그 사람이 어떤사람인지 파악하려고 노력하는 중이다. 이 작업은 서두르면 그대로 틀어져서 상대방의 마음을 꽁꽁 닫아버리도록 만들기도 한다. 이런 것은 비단 남자와 여자와의 관게에서만이 아니라, 남자와 남자, 여자와 여자, 청년과 장년, 사회와 국민, 국가와 국가 등 다양한 집단(그 집단을 이루고 있는 것은 결국 인간이고, 인간에서 조금 더 감성이 담긴 존재로서 '사람'을 선호한다) 관계에서 끊임없이 일어나고 있는 일이다.

다른 사람이 가지고 있는 경게를 허물고, 그 사람의 곁에 다가간다는 것은 많은 노력을 필요로 한다. 그건 많은 사람들이 공감할 것이다. 

어떤 사람은, 너무나 쉽게 다른 사람들의 곁에 다가서고(그건 어디까지나 주변인의 시각에서 바라보는 입장에서 일 뿐이다. 그 사람은 자신이 가지고 있는 모든 역량을 동원해서 혹은 경험을 기반으로 해서 상대의 경계를 허물려고 노력한 것이고 그 결과만 주변에서 보고 있을 뿐), 자신은 다른 사람의 곁에 다가서거나 누군가가 자신의 곁에 다가오는 것을 경게하여 신경을 곤두세우고 날카롭게 반응할 수밖에 없는 상황에 놓이게 된다. 

95/257376738_35871c2a3e.jpg

출처 : http://www.flickr.com/photos/keizie/257376738/

 

마음의 벽(혹은 선)을 부수는 것은 타이밍이라는 것이 존재한다. 처음에는 견고했던 사람의 마음이 부드러워지는 그 때가 있다. 그때 잽싸게 그 벽을 허물고 거기에 자신이 지나들 수 있는 문을 만드는 작업이 필요하다. 이 작업의 과정은 사람마다 그 차이가 명백하게 드러난다. 어떤 이는 부수고 그대로 둔다. 그렇게 방치된 마음의 벽은 그 벽을 허문 사람이 떠나고 나면 흉물스럽게 남는다. 어떤 이는 부서진 공간에 출입구를 만들고 그 주변을 아름답게 정돈을 한다. 그래서 상대방이 원할 때면 언제든지 열고 들어갈 수 있도록 하고, 떠난 뒤에도 아름다운 기억으로 남아 그 문을 통해 다른 이들이 통행할 수 있도록 해주기도 한다. 

xe/member/18910/page/files/attach/images/316/910/018/BerlinWall.jpg

출처 : http://samin.org/xe/member/18910/page/4

 

사람과 사람사이, 다양한 생각과 다양한 시점을 가진 사람들이 만나서 어울리고 살아가는 세상이다.

자신이 다가가고 싶은 사람을 알아가는 과정은 우리가 살아가면서 정말 끊임없이 반복한다. 그 반복 속에서 실패를 두려워해서 사람사이의 관계를 형성하는 일을 주저하고 두려워한다면 다른 사람들과의 관게를 만들어갈 때에도 두려워하고 망설이고 움추려들 수 밖에 없다.

사람은 사람 사이에 있을 때, 사람다워진다. 

요즘은 이상하게... 사람들과 멀리 떨어져 거리를 두려는 사람이 많아지고 있다. 그게 과연 그들에게 적합한가에 대해서는 생각해봐야겠다.

미투데이, 트위터, 페이스북 등등의 다양한 소셜(온라인 인간관계) 서비스는 접근성이 뛰어나다. 쉽게 관계를 맺고 관게를 끊는다. 그런 편리함 때문일까? 사람들은 스킨 커넥트(Skin Connect) 혹은 상호 목소리를 듣고 시선을 교환하고 손길을 주고 받는 일을 꺼려하고, 온라인 속에서 사람들과 이야기를 나누면서 대리만족을 느끼고 있는 것은 아닐까? 

 

나 역시 SNS 서비스를 즐기고 있지만, 거기에 빠져들면 빠져들수록 뭔가 허전함을 느낀다.

내가 찾는 관계는 그곳이 없는 것인지도...? 요즘은 그 SNS 서비스 속에서 알게된 사람들을 만나 그들과 이야기를 나누는 것이 더 즐겁다. 

난 고리타분한 아날로그 세대일까?   

 

나는 조금 더... 많이... 사람들의 영역에 부딪치고 그들의 영역에 나의 통행로를 만들고 그들과 이야기를 주고 받으며 살아가고 싶다.

이 글은 스프링노트에서 작성되었습니다.

신고
2 0
허니몬에 관한 보고서/허니몬의 물병편지
  • 윈도우 7 정품인증과 관련된 이야기, 내가 VirtualBox에 설치한 것은 윈도우 7 beta 버전. 오늘은 V3lite를 설치했다. ㅡ_-)> 얼마전에는 JDK6을 설치했다.(한박자 느린 나는 윈도우7 에 흐름에 대해서 약간은 방관자적인 입장임.)2009-09-27 00:39:38
  • 흠… 스프링 프레임워크 3.0.0 RC1 출시라니…. OTL…. 난 봄싹 스터디 따라가기도 벅찬디… OTL… 오직 런런런!!(스프링,Spring, 봄싹, 오늘은 커피 마신 효과가 뒤늦게 나타난다.)2009-09-27 00:46:50
  • 이 책도 읽어봐야겠군요. ㅡ_-)> 어제 서점가서 읽을만한 책 몇개 적어왔는데…(me2book 꿈 희망 미래 그나저나 배고프다....)2009-09-27 00:57:36
    꿈 희망 미래
    꿈 희망 미래
  • 오늘 아침은 살며시 흐리구만요. 그래도 일요일은 즐겁게~!!(항상 머릿 속에서 즐거운 일들을 떠올리는 나는!! 몽상가!!)2009-09-27 07:59:15
  • 이클립스를 받으려다… ㅡ_-)> 카이스트의 ftp 서버가 현재 반응이 없어서 일본 서버에서 받고 있다. 카이스트 ftp 서버는 불안정해. 우분투도 기본 ftp 설정은 카이스트로 잡혀서 아무것도 모르는 시설 업데이트가 안되면, 우분투를 욕하며 설치하기를 몇번… OTL….(하지만 난 알게 되었어요!!! >ㅅ<) 서버를 바꿀 수 있음을)2009-09-27 08:18:48
  • 전산학의 기본이라할 수 있는 파일구조, 이산수학, 수치해석, 데이터베이스… 그것들을 익히고 있으면 프로그래밍을 익히는 속도는 확실히 빠르다. 이해가 빠르니까.(그게 전부라고는 생각하지 않는다. 프로그램을 만드는 것은 사람이기에... 사람을 먼저 알아야 한다고 생각한다.)2009-09-27 16:00:12
  • 미투는 제시카양의 가입으로 또 한번 술렁이겠군요. ^^ 저도 무한도전 가요제에서 '냉면'이후 제시카양에게 관심을 가지기 시작했습니다. ^^ ㅎㅎ(ㅡ_-);; 이제 제시카를 제시카양이라고 부를 수 있는 나이.... 낼모레 서른.)2009-09-27 16:18:35
  • 일요일은 이렇게 흘러가는군요. ㅡ_-);; 목요일까지는 입사일 결정될 때까지 대기상태로 지내야하는군요…. 잇힝!! 주중에 아버지 산소에 다녀오고, 입사해서 어찌해야할지 내 앞날을 꿈꿔봐야겠습니다. ㅡ_-)> 결국… 추석 전까지는 백수.(백수, 추석 전에 일을 시작하고 싶었는데. 크!!)2009-09-27 21:19:53
  • 호옹… 오늘이 구글 11주년이었군요. 편하게 잘 쓰고 있는 구글 ^^(google, 11주년, 구글답구나!?)2009-09-27 21:40:46
  • 흠… ㅡ_-)> IT 회사들의 회사내부 메일에서 내 블로그로 유입이 있다는 것은…. 전에 잡코리아에 올렸던 내 이력서 보고서 찾아오는건가… ㅡ_-)?(방문해주셔서 대단히 감사합니다. ^^ 그러고보니... 내일 면접이 하나 잡혔는데... ㅡ_-);; 가야되나...)2009-09-27 22:21:53
  • 결국은 면접제의 거절을 표명. 좌중해야지. 5년 후, 10년 후 어떤 모습일지를 상세하게 그려보는 명상의 시간을 가져야겠슴다.(5년 후, 10년 후, 지금 상상한 모습은 아니겠지만, 그와 비슷한 모습이 되려 노력해야지요. 5년 후, 난 ㅡ_-); 장가갈 수 있을까?)2009-09-27 22:50:58
  • 가을은 낭만의 계절!!! 창가로 들려오는 빗소리, 컴퓨터에서 흘러나오는 느슨한 느낌의 발라드. 긴밤을 가득 채운다.(낭만도 외로움도 결국은 내 마음 안에서 피어나는 감정들의 물결들. 그 물결의 흐름에 몸을 맡기고 감정에 충실하기.)2009-09-27 23:45:07
  • ㅡ_-);; 저녁으로 시큼한 깍두기 국물에 열무김치를 송송 잘라넣고 국수를 한가득 말아먹었는데… 다시 배고 고프다니…. OTL…(냉장고를 열어봐야하는건가!!??)2009-09-27 23:48:34
  • 저도 재빠르게 북마크 , Simple more simple!!! 그거슨 진리!!! 퐈이아!!(그러나 내 뱃속에서 들려오는 꼬로록 소리는 더욱 진리!!! 야식이 날 괴롭힌다.)2009-09-28 00:10:00

이 글은 허니몬님의 2009년 9월 27일에서 2009년 9월 28일까지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

신고
0 0
허니몬에 관한 보고서/예측불허 허니몬
  • 자욱한 안개가 낀 아침..!! 그만큼 무거운 내몸뚱아리..(me2mobile 으힉!!)2009-08-14 08:09:54
  • 자바 익스퍼트반 수료완료.. 하지만 사회에 나오면 나는 자바초보..(me2mobile 하지만 조만간 다른 이들에게도 인정받는 전문가가 되겠습니다. 국내 최고를 넘어서기. ^^)2009-08-14 22:21:48
  • 세계정복을 위해 필요한것은무엇인가??(me2mobile 미투지식인)2009-08-14 22:32:20
  • 세계정복을 위해 필요한 것, 그건 한사람의 마음을 움직일 수 있는 능력만 가질 수 있으면 됨..(me2mobile 하지만 그 능력을 갖추기 위해서는.. 많은 사람을 만나고 경험해야한다..)2009-08-14 22:57:22
  • 맺고 끊어야 할 때.(me2mobile 그럴 때는 끊어야지..)2009-08-15 00:19:03

이 글은 허니몬님의 2009년 8월 14일에서 2009년 8월 15일까지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

신고
0 0
허니몬에 관한 보고서/허니몬의 물병편지
  • ^^ ㅎㅎ 새로운 미투데이가 오픈했군요. 느낌은… 트위터와 많이 닮았는데요?(리뉴얼 미투데이, 내 느낌을 말하다.)2009-07-15 06:38:39
  • 문득 프로필 사진을 보니… ㅡㅅ-);; 난 아직도 한겨울 이군요.(OTL 이런 귀차니즘의 한계는 어디인가...)2009-07-15 06:39:46
  • 그나저나… IE 8 은… 왜 이 런 알수없는 오류를 계속 반복시키는 것이냐!?(MS의 음모?)2009-07-15 06:40:16
  • 헛…ㅡㅅ-)> 저도 리뉴얼에 맞춰서 프로필 사진 업뎃 들어가야하나요!?(그런데 찍은 사진이 없는데... OTL...)2009-07-15 15:34:16
  • 미투데이 리뉴얼 소감 : 기대하고 있습니다. ㅠㅅ-) 당분간 쓸 여력은 없군요. 우훗.(미투데이, 리뉴얼, 소감, 배고파!?)2009-07-15 17:34:22
  • 사이트 교환이라… ㅡㅅ-);;; 내 블로그에서 뭐할게 있다고… 죄송하지만, 생각이 없습니다. 전 제 블로그를 사랑하니까요. >ㅅ<)>(사이트 교환, ㅡㅅ-);; 무엇을 보고서 그러시는건가요? me2google me2photo)2009-07-15 19:32:04

    me2photo

  • How do you do!? ^^; I long time no see. Twiter is very difficulty for me. Project start and very busy….!!! ^^;;;(twi2me)2009-07-15 19:44:10
  • 지금 함께하는 이들중에서 일년 뒤에도 연락하는 이들이 얼마나 될까??(me2mobile 2 혹은 3만 되어도 많을 거라 생각한다. 20명중 10%나 된다.)2009-07-15 21:24:02
  • 눈이 피곤하다.. 초점을 맞출 수가 없어. 갑자기 급심심해지는 이유는 뭘까??(me2mobile 아마도 이건 외로움??)2009-07-15 21:25:44
  • 모바일 미투데이는 참심플합니다^^(me2mobile 딱 내스타일 이랄까요!? 후훗^^)2009-07-15 21:47:18
  • 문득.. “누구는 왜그런지 이해가 안되네!!”라고 말하는 순간, 생각해봤다.(me2mobile 나는 그 사람을 이해하기위해 얼마나 노력했는가를.. 노력을 하지 않았다.)2009-07-15 21:57:14
  • ㅡㅅ-);; 누군지 모르시겠죠!? ㅎㅎ(프로필사진)2009-07-15 22:46:15
  • 프로필 사진 크게 보기!!(바닷속이라 최근 같지만... 이미 지나가버린 올해 2월초 시밀란 me2google me2photo)2009-07-15 22:48:57

    me2photo

이 글은 허니몬님의 2009년 7월 15일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

신고
0 0
1
블로그 이미지

Email : ihoneymon@gmail.com 안녕하세요, 꿀괴물 입니다. ^^ 멋진 비행을 준비 하는 블로그 입니다. 만능형 인간이 되어 많은 이들에게 인정받고, 즐겁고 행복하게 살기를 간절히 원합니다!! 달콤살벌한 꿀괴물의 좌충우돌 파란만장한 여정을 지켜봐주세요!! ^^

허니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