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니몬에 관한 보고서/허니몬의 직장일기
오늘은 가산에 있는 본사에 서류를 제출하러 갔다가 일찍 퇴근한 덕분에 홍대에 위치한 제너럴닥터(http://www.generaldoctor.co.kr/)에 들렸습니다. 오늘 처음 방문하는 곳이죠. ^^

미투데이에서 유명한 두분 선생님 김제닥(http://me2day.net/gedoc_kim)쌤, 정제닥(http://me2day.net/gedoc)쌤 두분이 운영하는 동네병원같은 까페라고 할 수 있습니다. 연예묘들도 다수 지내고 있는 곳이기도 하지요.

미투를 하는 사람들 사이에서는 미투성지라고 칭송되는 곳입니다. ^^ 홍대에 가시면 한번 들려봐주세요. 별다방이나 콩다방처럼 세련되지는 않지만 아기자기한 맛도 있고, 병원냄새도 살짝 나고, 카레 냄새도 나고 그래요. ㅎㅎ

  • 본사에 들렸다가 퇴근길에 홍대가기!! 제닥에는 첫방문!!(me2mobile 가서 뭘 먹을지부터 고민 중인 1인) 2010-01-27 16:36:50
  • 드디어 제닥입니다!!오오!!ㄹ(me2mms me2photo me2map) 2010-01-27 18:55:39

    me2photo

홍대 정문에 있는 놀이터에서 쉽게 찾아가실 수 있습니다. 위치정보도 첨가를 했으니까 한번 찾아가 보셔도 좋을 듯 합니다. ^^ 비가 추적추적 내리는 날, 홍대입구역에서 내려서 15분 정도 걸어간 것 같군요. 지도를 보고 가서 한번에 쭉쭉 들어가서 찾았습니다. 입구에 들어서면 병원 간판이 보이면서 '아, 병원인가?'라는 생각이 들게도 합니다. ^^

  • 약간의 병원냄새가 나는군요^^(me2mms me2photo 제닥 첫방문 두리번두리번 me2map) 2010-01-27 18:59:34

    me2photo

제닥의 내부모습입니다. ^^; 아이폰을 들고서 신기하게 다루고 계시는 분들이 계셔서, 제 조촐한 오즈폰을 들고서 찰칵거리기가 약간
멋쩍어서 몰래 찍은 한장입니다. 삼삼오오 모여서 이런저런 이야기를 나누기 좋은 곳입니다. 가끔씩 연예묘인 나비, 순이, 바둑이가
느긋한 발걸음으로 다가오기도 합니다.
  그러고보니 저는 고양이랑 어울려본지 굉장히 오래되었네요. ^^;;
  • 핫초코 한잔과 함께^^(me2mms me2photo 제닥 첫방문 두리번두리번 나는 윈도우 쓴다. me2map) 2010-01-27 19:03:48

    me2photo

이 글은 허니몬님의 2010년 1월 27일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

켠(구석.. OTL)에 자리를 잡고 핫초코를 시켰습니다. ㅎㅎ. 진한 초코렛이 녹아들어있는 달콤한 핫초코였습니다. ㅡ_-)> 네... 나이 서른이나 된 사내가 핫초코를 즐긴다는 건 어찌보면 주변에서 뭐라는 소리를 들을법도 합니다. ㅎㅎ 하지만 그런거 신경쓰지 않습니다. 그런 거 신경쓸 틈이 없어요.

얼마 전부터 개발자모임에서 스터디를 시작하면서 4~5개월만에 코딩을 다시 시작한 듯 합니다. 막히는 부분도 많았고, 그걸 해결하기도 쉽지 않았습니다. 그래도 머리가 조금씩 돌아가기 시작하는지, 막혔던 부분도 조금 시간이 지나면 이런저런 해결책을 머릿속에서 찾아낼 때면 즐거워지더군요. 노트북 앞에 앉아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요리조리 머리를 굴리는 '문제해결의 과정'은 저에게 즐거움을 느끼게 해주고 있습니다.

이전에 다니던 회사에서 '개발자가 되고 싶다.'라는 욕심이 생겨나면서 그곳을 나와서 '개발자'가 되겠다고 들어온 지금의 이곳에서는 개발보다는 '유지보수'에 관련된 업무를 처리하게 되었습니다. 프로그래밍 실력이 녹스는 것도 같고, 하고 싶은 일도 하지 못한다는 슬픔에 잠겨 있다가 이 스터디에 참가를 하게되었습니다. 조금 피곤하지만(일요일에는 또 다른 스터디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코딩을 하는 과정은 즐겁습니다.
OTL... 실력이 부족해서 매일 오전 2시가 되어야 잠들고 있습니다.

  여기서 몇걸음 더 나아가서 내가 만들고자 하는 소프트웨어를 구상하고 기획하고 계획하고 분석하고 설계하고 개발하는 일련의 과정들을 물흘러가듯 자연스럽게 처리할 수 있는 소프트웨어 아키텍트(Software Architect)가 되어보자는 욕심을 가지고 있습니다. 그러기 위해서는 다양한 분야에 대한 관심과 다양한 경험(H/W, S/W를 아우르는)을 쌓아야 하겠지요.


나의 30대 초반은 이런 경험을 쌓는 과정이 될 것 같습니다. ^^;; 그렇게 만들려고 노력할 겁니다.

지금은 즐거운 것을 찾아서 만족스럽습니다. 이제 직장에서 업무에 적응하고 조금 더 사회적인 활동을 할 수 있는 직장인으로서 모습을 갖추는 데 노력을 해야겠습니다. ^^ 조금 더 욕심을 가지고 한걸음 한걸음 더!!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마포구 서교동 | 제너럴닥터
도움말 Daum 지도
0 0